대학소식

[보도자료]포스텍 안진흥 교수 미국식물학회 “커레스펀딩 멤버십상” 수상

2006-07-112,743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포스텍 안진흥 교수, 美 식물학회 ‘커레스펀딩 멤버십상’ 수상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국내 학자로는 첫 영예…벼 유전체 연구 세계적 권위자

포스텍(포항공과대학교, POSTECH) 생명과학과 안진흥(安鎭興․58세, 생명과학과) 교수가 우리나라 과학자로서는 처음으로 미국식물학회(American Society of Plant Biologists) ‘커레스펀딩 멤버십상’(Corresponding Membership Award)을 수상한다.

이 상은 미국식물학회가 1932년부터 매년 식물분야에서 세계적 연구업적을 거둔 미국 외 학자들에게 수여되고 있으며, 이 학회 선정위원회(Corresponding Membership Committee)에 의해 선출된 후보 중 정회원간 투표에 의해 매년 3명 이내의 학자가 최종 선정된다.

시상식은 오는 8월초 미 보스턴에서 열리는 2006년도 미국식물학회 학술대회(Plant Biology 2006)에서 있을 예정이다.

1980년 캐나다 요크대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미 워싱턴주립대에서 교수로 재직하다 1995년에 포스텍에 부임한 안 교수는 벼 유전체 분석의 세계적 권위자로 알려져 있다. 특히 세계 최대 규모인 10만종 이상의 벼 유전체 돌연변이 집단을 보유하고 기능성 벼품종 개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.